GS 뉴스

GS, 스타트업과 친환경 신사업 발굴에 적극 나선다 2021.02.01
GS, 스타트업과 친환경 신사업 발굴에 적극 나선다
2021.02.01

- GS, ‘The GS Challenge’프로그램으로 바이오 영역의 테크 스타트업 모집

- 허태수 GS 회장이 다양한 분야에서 새로운 비즈니스 발굴 노력 필요성을 강조하며 ‘디지털 역량 강화와 친환경 경영으로 신사업 발굴에 매진할 것’을 당부한 데 따른 구체적 실행 사례

GS가 지속 가능한 미래를 열어갈 혁신 스타트업 모집과 육성으로 친환경 신사업 발굴에 적극 나선다.

GS는 오는 3월 7일까지 ‘The GS Challenge’ (더 지에스 챌린지) 프로그램에 참여할 바이오 영역의 테크 스타트업을 모집한다.  
 
‘The GS Challenge’는 GS그룹이 지속 가능한 미래를 만드는 데 함께 할스타트업을 찾고 지속적으로 육성해 나가기 위해 만든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으로 그 첫 번째 시작은 바이오 기술을 통해 성장에 도전하는 스타트업과 함께한다.         
 
국내를 대표하는 테크 스타트업 엑셀러레이터인 블루포인트 파트너스와 함께 진행하는 이번 프로그램의 주제는 ‘바이오 기술로 만드는 새로운 생활 · 깨끗한 환경 · 건강한 미래’이며 모집 분야는 바이오 기술을 적용해 ▲새로운 방식의 친환경 소재 생산 및 활용 ▲폐기물, 오염물질 저감, 차단·정화 및 재활용 ▲질병 진단 및 건강 관리 제품 및 솔루션 분야다.
 
이번에 선발되는 스타트업은 다양한 혜택을 접할 수 있어 향후 사업화로 이어질 수 있는 성공 확률을 높일 수 있다.
 
먼저 GS그룹 전문가들과 함께 사업화의 검증(PoC)을 진행할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되며 블루포인트 파트너스의 프로덕트 마켓핏 (Product Market Fit) 전문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제공과 바이오 산업·기술 전문가 전담 멘토링 등을 제공받는다.  
 
또한 GS그룹과의 전략적 협업 및 네트워크의 기회와 함께 GS칼텍스의 연구 인프라도 활용할 수 있게 되며 프로그램 종료 후에도 GS그룹과 블루포인트 파트너스의 투자 유치 등에도 참여할 수 있게 된다.
 
참가 접수는 공식 홈페이지(www.thegschallenge.com)를 통해 가능하며 본 프로그램은 오는 4월부터 8월까지 총 5개월간 진행된다. 바이오 기술로 만드는 지속 가능한 미래에 대한 기술력을 보유한 2인 이상의 초기 스타트업 또는 예비창업자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이번 프로그램은 허태수 GS 회장이 지난 1월 4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신년모임을 통해 다양한 분야에서 새로운 비즈니스 발굴 노력 필요성을 강조하며 ‘디지털 역량 강화와 친환경 경영으로 신사업 발굴에 매진할 것’을 당부한 데 따른 구체적 실행 사례이다.
 
이는 지난해 미국 실리콘밸리에 벤처 투자 법인인 GS퓨처스를 설립하여 미래 성장 동력 발굴의 발판을 마련한 바 있는 GS가 올해는 국내의 스타트업, 벤처 캐피털 등과 협력하여 새로운 기회를 함께 찾는 혁신 기업의 산실을 조성함으로써 국내·외를 포함한 다양한 분야에서 새로운 비즈니스를 발굴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볼 수 있다.
 
또한 최근 저탄소·친환경 기조에 맞춰 국내·외 기업 중심으로 활발히 확대되고 있는 ‘ESG 경영’에 대한 강력한 실천 의지도 반영돼 있다고 할 수 있다.    
 
GS 관계자는 “GS는 환경적으로 지속 가능한 성장을 추구하며, 이를 실현하기 위한 새로운 혁신 기술과 사업모델 등 많은 부분에서 스타트업과의 협력 시너지를 기대한다”며, “적극적인 오픈 이노베이션을 통해 스타트업과 함께 Growth through Sustainability를 만들어 갈 것”이라고 프로그램을 기획한 배경을 밝혔다.
 
국내외 다양한 스타트업과의 폭넓은 네트워크을 보유한 블루포인트 파트너스 관계자는 “지속 가능한 성장은 현시대 기술의 지향점이며 스타트업에게는 큰 기회다”며 “이번 프로그램이 새로운 변화에 도전하는 스타트업들의 성장을 함께 할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다음글 GS 2021년 신년모임